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또 빙상계 성폭력...경찰, 전 국가대표 코치 검찰 송치

공유
0

또 빙상계 성폭력...경찰, 전 국가대표 코치 검찰 송치

left이미지 확대보기
경찰이 전 스피드 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를 성추행하고 폭행한 혐의 등을 받는 전 빙상 코치를 검찰에 넘겼다. 사진=뉴시스
경찰이 전 스피드 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를 성추행하고 폭행한 혐의 등을 받는 전 빙상 코치를 검찰에 넘겼다.

26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송파경찰서는 전 국가대표 빙상 코치 A(34)씨를 성추행·특수폭행 등 혐의로 지난 21일 검찰에 송치했다. A씨는 전 스피드 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 B씨를 성추행하고 폭행한 혐의 등을 받는다.
A씨는 지난 2016~2017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B씨를 강제로 끌어안거나 입을 맞추는 등 성추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또 헬멧으로 B씨를 때리는 등 폭행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사건은 B씨가 지난 2019년 '체육계 미투(Me too) 운동'이 벌어졌을 때 피해 사실을 폭로하면서 세상에 알려졌다. 지난 4월 고소장을 접수한 경찰은 본격 수사에 착수했고 혐의들을 유죄로 판단해 사건을 검찰에 넘겼다.

경찰 관계자는 "조사 결과 혐의들이 인정된다고 판단해 사건을 검찰에 넘긴 것"이라고 밝혔다.


강수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sj8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