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바이오로직스, 3분기 누적 매출 '1조' 돌파

공유
0

삼성바이오로직스, 3분기 누적 매출 '1조' 돌파

3분기 영업익 1674억…'분기 최대'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삼성바이오로직스가 2분기 연속 분기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올해 3분기 매출 4507억 원, 영업이익 1674억 원을 기록하며 2분기 연속 분기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고 26일 밝혔다.

특히 올해 누적 매출액 1조 1237억 원으로 3분기만에 '1조 클럽'을 달성, 지난해 연간 총 매출액 1조 1648억 원 수준의 실적을 한 분기 앞당겨 기록했다.
누적 영업이익은 4085억 원으로 지난해 연간 총 영업이익보다 1157억 원을 초과 기록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올 3분기 매출은 신규 제품 수주 성과에 따른 3공장 가동률 상승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1761억 원(+64%) 늘었고 영업이익은 매출 증가와 3공장 가동률 상승에 따른 영업레버리지 효과로 1109억 원(+196%) 증가했다.

전분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은 3공장의 제품 판매량 증가와 환율상승의 영향으로 385억 원(+9%), 6억 원(+0.4%) 각각 늘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생산설비의 효율적 운영과 4공장의 조기 수주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면서 "올 3분기에만 로슈, 머크앤드컴퍼니 등 유수의 글로벌 제약사와 위탁생산계약을 맺어 누적 수주 금액 71억 달러(8조 3000억 원)를 돌파했다"고 전했다.


이하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