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NS홈쇼핑, 임직원 모델되다…'바디 포지티브' 동참

공유
0

NS홈쇼핑, 임직원 모델되다…'바디 포지티브' 동참

NS쇼핑북 11월호부터 업계 최초 일반인 임직원 모델 활용해 패션상품 선봬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김용만 SB사업본부 상무가 NS홈쇼핑 쇼핑북의 첫 일반인 모델로 나섰다. 사진=NS홈쇼핑
NS홈쇼핑이 패션계 유행인 ‘바디 포지티브(body positive)’ 운동에 동참하기 위해 일반인 모델로 상품을 공개한다. 바디 포지티브는 몸무게와 체형에 상관없이 자신의 몸 자체를 사랑하는 자기 몸 긍정주의를 말한다.

NS홈쇼핑은 NS쇼핑북 11월호부터 일반인인 임직원 모델을 활용해 패션상품을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NS홈쇼핑 쇼핑북 11월호에서 패션상품 주요 코너인 ‘시선집중’에 김용만 SB사업본부 상무가 첫 일반인 모델로 나선다. 카디건 점퍼, 반집업 니트, 집업 베이직니트, 안감 기모 체크 셔츠 등 시즌 패션상품을 직접 착용한 일반인의 모습을 보여주고, 사무실에서나 외출 시 상황에 맞춘 의복 착용과 착용감부터 디자인 포인트 등 사진으로 표현할 수 없는 실감나는 후기도 전한다.

NS홈쇼핑 쇼핑북은 앞으로 일반인 모델이 패션상품을 착장한 화보를 기획페이지로 활용해 지속해서 소개할 계획이다. ‘바디 포지티브’ 운동의 일환으로 일반인을 활용한 현실감 있는 상품 연출과 함께 가까운 지인이 소개하는 듯한 생생한 상품 후기를 더해 기획페이지를 구성해 나간다.

김용만 NS홈쇼핑 SB사업본부장 상무는 “‘바디포지티브’ 운동 참여가 패션계를 넘어 우리사회를 긍정으로 이끄는 유행이라고 생각하기에 이번 임직원(일반인) 모델 활용 기획을 진행했다”면서 “앞으로 패션상품 기획 시 일반인 모델 활용뿐만 아니라 사이즈 구성과 디자인 활용을 검토해 ‘바디 포지티브’ 운동에 부합한 상품을 판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