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美 마이크론, 일본 히로시마에 D램 신공장 건설 방침

공유
4

美 마이크론, 일본 히로시마에 D램 신공장 건설 방침

일본정부 보조금 등 일부 지원 가능성... 고용창출 2000~3000명 예상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마이크론 로고. 사진=로이터
미국 반도체기업 마이크론테크놀로지가 PC 등의 데이터 임시저장에 사용되는 D램 신공장을 일본 히로시마(広島)현내에 건설키로 했다고 일본 일간공업신문이 20일(현지시간) 소시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마이크론은 동히로시마시의 기존 공장 근처에 새로운 공장을 건설해 2024년까지 가동할 계획이며 총투자액은 최대 8000억 엔을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소식통은 일본정부가 보조금 등 투자액 일부를 지원할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공장신설에 따른 고용창출 효과는 협력업체를 포함해 2000~3000명 규모로 예상된다.

마이크론은 지난 2013년에 엘피다메모리 매수로 인수한 히로시마공장은 증설여지가 없어 대만과 싱가포르를 포함해 신공장 입지를 검토했지만 대만해협 리스크 등을 고려해 일본으로 결정했다.

마이크론은 이와 관련한 질의에 “특정 제조시설의 투자계획에 대해서는 발표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박경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jcho101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