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용만 정형돈 전속계약 만료, FNC 떠난다

공유
0

김용만 정형돈 전속계약 만료, FNC 떠난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개그맨 출신 MC 김용만과 정형돈이 FNC와 전속 계약이 만료됐다. 사진=뉴시스
개그맨 출신 MC 김용만과 정형돈이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됐다.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19일 최근 김용만, 정형돈과의 전속계약이 만료됐으며 재계약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용만과 정형돈은 지난 2015년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고 6년 동안 동고동락했다.

1991년 KBS 대학개그제를 통해 정식 데뷔한 김용만은 MC로 인정받았다. 현재 JTBC '뭉쳐야 찬다2',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등에 출연하고 있다.

정형돈은 2002년 실시한 제17회 KBS '신인 개그맨 선발대회'에 응시하여 동상으로 입상, KBS 17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현재 '옥탑방의 문제아들',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 등에 출연 중이다.


이한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