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FS인사이트 “선물 ETF 승인 이후 비트코인 균형 가격 16만8000달러 이상 이를 것”

공유
0

FS인사이트 “선물 ETF 승인 이후 비트코인 균형 가격 16만8000달러 이상 이를 것”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시장 전략 및 리서치 업체 FS인사이트가 선물 ETF 승인에 따라 비트코인의 균형 가격이 16만8000달러 이상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시장 전략 및 리서치 업체 FS인사이트(FSInsight)의 연구 책임자 톰 리(Tom Lee)가 현지시각 18일 비트코인이 미국 최초의 ​​선물 상장지수펀드(ETF) 승인에 따라 이익을 더욱 확대할 것으로 예상했다.

역대 10개의 가장 큰 ETF는 출시 첫해에 평균 140억 달러의 자금 유입이 있었다. 가장 성공적인 것은 1999년에 360억 달러가 유입된 나스닥 100 ETF(QQQ)로 FS인사이트는 ProShares의 비트코인 ​​전략 ETF에 대한 수요가 QQQ를 능가하는 500억 달러 이상의 유입을 전망했다.
FS인사이트는 오늘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거래를 시작하는 새로운 ETF를 통해 더 많은 투자자가 암호화폐에 투자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상당한 신규 유입이 발생하면서 가격이 상승할 것이으로 분석했다.

FS인사이트는 ETF 유입으로 인해 비트코인 ​​일일 수요가 5000만 달러 증가하고 블록 보상이 하루 1000만 달러일 경우 ‘데이터 과학팀’의 분석을 기반으로 한 균형 가격이 16만8,000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정했다.

비트코인에 대한 수요가 공급과 만나는 가치인 이 균형 가격은 FS인사이트의 비트코인 ​​연말 목표인 10만 달러를 크게 웃도는 것이다. 비트코인은 보도 시각 기준 약 6만2,260달러에 거래되고 있었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