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화웨이, 프라이머리 스토리지 부문 빠른 개선

공유
0

화웨이, 프라이머리 스토리지 부문 빠른 개선

center
'2021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MQ) 보고서'의 프라이머리 스토리지 부문. 사진=화웨이
화웨이가 프라이머리 스토리지 부문에서 가장 빠르게 개선되고 있는 업체로 선정됐다. 시장조사업체 가트너는 19일 '2021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 보고서'를 발표하고 이 같이 밝혔다.

6년 연속 리더로 선정된 화웨이는 오션스토어 올플래시가 고객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으며 스토리지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가트너는 화웨이 프라이머리 스토리지가 3계층 AI기반 데이터 관리 시스템을 통해 크로스 스택 관리, 시각화, 워크로드 시뮬레이션 및 분석을 제공하며 고객들이 인프라를 손쉽게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소개했다.

또 제품 역량을 향상시켜 아시아태평양은 물론 세계 다른 지역에서도 성장하고 있으며 제품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화웨이 고객들은 가격, 고성능 및 장기 계획 등을 중요하기 여기기 때문에 화웨이 제품을 선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화웨이는 2002년부터 스토리지에 대한 연구개발(R&D)을 시작했으며 세계 12개 R&D센터를 설립해 운영하고 있다. 또 4000명 이상의 R&D 엔지니어와 1000개 이상의 스토리지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화웨이는 30개 이상의 국제 산업 단체들과 긴밀히 협업하며 혁신 역량과 핵심 경쟁력을 계속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화웨이 오션스토어 스토리지는 세계 150개 이상의 국가 및 지역에 구축됐다. 통신, 금융, 에너지, 의료, 제조, 운송 및 공공 등 다양한 산업의 1만5000명 이상의 고객들이 서비스 데이터를 저장·처리하기 위한 이상적인 솔루션으로 오션스토어를 사용하고 있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