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광주 성덕중, ‘탄소중립 실천교실’ 운영

공유
0

광주 성덕중, ‘탄소중립 실천교실’ 운영

학생들 스스로 탄소중립 실천 방안에 대해 생각하고 실천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광주광역시 성덕중이 기후위기 극복을 위해 ‘탄소중립 실천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18일 성덕중에 따르면 ‘탄소중립 실천교실’은 2학기 시작과 함께 선정됐다. 학생과 교직원들은 다양한 교내 활동 및 환경 동아리(US, 글로벌 리더쉽) 활동을 하며 기후위기 시대에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학생들은 ‘탄소중립 실천교실’을 통해 교실 내 수경재배기를 통한 상추재배, 에너지 순환 체험을 위한 태양열 계란 만들기, 자원 재순환을 위한 제대로 된 교실 분리수거 등의 활동을 하며 탄소중립 실천 역량을 키우고 있다.
또 ‘탄소중립 실천교실’의 일환으로 상자텃밭을 가꾸는 ‘성덕그린파머’를 모집했다. 학생들은 상자텃밭에 작물을 직접 심고, EM용액을 이용해 만든 친환경 농약을 사용해 작물을 관리·수확하는 활동을 하며 생명의 신비와 자연의 소중함을 느끼고 있다.

성덕중 교직원들도 중고 물품 거래 장터인 ‘성덕 홍당무 마켓’을 통해 자원 재활용의 기쁨을 직접 체험했다. 또 수업 나눔을 통해 학생들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기후위기 관련 수업을 공유하고 있다.

특히 지난 14일 교내 운동회 때 환경동아리(US, 글로벌 리더쉽) 학생들이 주축을 이뤄 종이팩 재활용 캠페인 부스를 운영했다. 학생들 스스로 탄소중립 실천 방안에 대해 생각하고 실천하는 등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운동회에 참석한 한 학생은 “기후위기 시대에 환경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는 활동을 해서 뿌듯했다”고 말했다.


오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01636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