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연세의료원소식’ 창간 40주년 기념 사진전 오픈

공유
0

‘연세의료원소식’ 창간 40주년 기념 사진전 오픈

'세브란스와 함께한 40년의 기록' 주제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윤동섭 연세의료원장이 전시물을 가리키며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연세의료원
1981년 9월 14일 창간한 연세의료원의 사보 '연세의료원소식'이 40주년을 맞이했다.

연세의료원은 이를 기념하는 사진전을 14일 세브란스병원 우리라운지에 위치한 '세브란스 아트리움'에서 막을 올렸다고 15일 밝혔다.

내원객은 거리두기 등 방역 수칙을 지키며 누구나 관람 가능하다. 내부에는 손 소독제가 비치돼 있다.

이번 사진전은 '세브란스와 함께한 40년의 기록'을 주제로 크게 세 섹션에서 그간의 발자취를 돌아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첫 섹션 '디자인을 기록하다'에서는 컬러 인쇄 시작, 가로쓰기 시작, 제호 변경 등 시각적인 변화를 통해 독자에게 한층 더 다가가기 위한 연세의료원소식의 노력을 엿볼 수 있다.

'컨텐츠를 기록하다' 섹션에서는 컴퓨터 첫 가동, 서울올림픽에 의무반 파견, 만평 등 과거 연세의료원의 여러 면모를 돌아볼 수 있는 흥미로운 기사를 담아냈다. 100호, 300호, 500호 등 특집호와 이에 담긴 기사들도 함께 전시했다.

'변화를 기록하다' 섹션에서는 연세의대 전국 최우수 공인, 세브란스병원 새병원 봉헌, JCI 인증 등 연세의료원의 주요한 전환점을 기록한 발행호들을 살펴볼 수 있다.

개원 당시 '런닝맨' 촬영지로 등장했던 연세암병원의 모습은 '포토뉴스' 코너에서 모니터를 통해 영상으로 시청할 수 있다.


이하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