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화웨이 "한국서 더 많은 파트너 발굴, 이익 공유할 것"

공유
0

화웨이 "한국서 더 많은 파트너 발굴, 이익 공유할 것"

바른전자와 ICT 웨비나 개최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15일 화웨이와 바른전자가 ICT 웨비나를 개최한 가운데 한국화웨이 엔터프라이즈 사업부문 황디 부사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화웨이
화웨이는 바른전자와 함께 ICT 기술 웨비나 행사인 'IT Day'를 성공리에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AI, 빅데이터, 디지털 컨버전스 등 초연결과 ICT 융합에 있어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 데이터 스토리지를 주제로 한 이번 행사에는 국내 기업 관계자를 포함해 약 100여명이 온라인으로 참석했다.

이번에 진행된 IT Day 웨비나에서는 데이터 스토리지 산업 발전 트렌드, 화웨이 오션스토어 데이터 스토리지의 성능과 아키텍처 등 핵심 제품의 경쟁력은 물론, 화웨이-한국기업 간의 파트너십을 통한 비즈니스 성공 사례들도 소개됐다.

기조 강연을 진행한 한국화웨이 데이터 스토리지 CTO 김종렬 상무는 "데이터 기하 급수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현시대에 데이터 스토리지가 비정형 데이터의 저장과 초고속 처리, 고객의 TCO 절감 요구 등의 문제에 직면해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화웨이는 데이터 스토리지 리더로서 지능형 시대를 향해 지속적으로 혁신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바른전자 안영민 대표는 "한국화웨이와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앞으로 꾸준히 소통하고 협력하여 파트너들의 능력을 제고해 나가겠다"며 "이타적인 비지니스 태도로, 화웨이의 시장 경쟁력을 높이는 동시에, 파트너와의 상생 비전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한국화웨이 엔터프라이즈 사업부문 황디 부사장은 "한국화웨이는 '한국에서 한국을 위하여'라는 비전을 토대로 한국 기업들과의 상생 협력에 매진하고 있다"며 "한국의 건강한 ICT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더 많은 한국 파트너들을 발굴하고 다양한 방법을 통해 더 많은 이익을 공유해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화웨이의 오션스토어 올플래시, 하이브리드플래시 스토리지는 2016년 부터 연속 6년간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 리더에 선정됐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