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캐시 우드의 ARK인베스트, 비트코인 선물 ETF에 이름 부여

공유
0

캐시 우드의 ARK인베스트, 비트코인 선물 ETF에 이름 부여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캐시 우드의 비트코인 ETF가 곧 출범한다. 사진=로이터
‘돈나무 언니’ 캐시 우드의 ARK인베스트는 미국 당국이 곧 승인할 비트코인 선물 상장지수펀드(ETF) 이름을 확정했다고 배런스가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전날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된 신청서에 따르면, 캐시 우드는 새로운 ETF는 자신이 운영하는 펀드인 ARKA 하에서 ‘ARK 21Shares 비트코인 선물 전략(Bitcoin Future Strategy) ETF라는 이름으로 거래된다. ETF는 시카고 상품거래소 등에서 거래되는 암호화폐 비트코인에 대한 선물 계약에 투자할 계획이다.

제출된 서류는 ETF 발행사인 알파 아키텍트에 의해 작성됐다. 알파 아키텍트는 21Shares U.S.와 함께 자문사로 등재돼 있다. ETF에 이름을 부여하는 것과 함께, ARK는 21Shares U.S.에 마케팅 지원을 제공하게 된다.

우드는 비트코인 선물 ETF를 운영하기 위해 신청한 프로셰어스, 인베스코, 갤럭시 디지털과 같은 펀드 매니저들과 합류했다.
미국 규제당국은 암호화폐 분야의 규제에 대한 광범위한 경고와 함께, 오랫동안 비트코인 ETF에 반대해 왔다. 그러나 SEC 게리 겐슬러 위원장은 암호화폐 ETF에 대해 개방적이었다.

SEC는 비트코인 ETF에 긍정적인 신호를 보냈고 ARK도 그 대열에 동참했다.

겐슬러는 뮤추얼펀드 및 기타 연방 증권법에 관한 SEC의 규율을 적용하는 암호화폐 ETF는 투자자들에게 상당한 보호 장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ARKA와 같은 ETF는 석유 및 기타 상품을 추적하는 ETF와 마찬가지로, 비트코인 가격의 상승과 하락 여부에 대한 베팅을 하며 선물 계약을 체결할 것이다.

겐슬러는 암호화폐 시장을 불법과 폭력이 난무했던 서부 개척시대를 상징하는 ’와일드 웨스트‘라고 불렀지만, 선물은 시카고 상품거래소에 의해 거래되고 규제된다.


조민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scho@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