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경기평택항만공사, 평택·당진항 2-3단계 1종 항만배후단지 우선협상대상자 지정

공유
0

경기평택항만공사, 평택·당진항 2-3단계 1종 항만배후단지 우선협상대상자 지정

평택・당진항 2-3단계 1종 항만배후단지 조성사업 조감도이미지 확대보기
평택・당진항 2-3단계 1종 항만배후단지 조성사업 조감도


경기평택항만공사가 평택・당진항 2-3단계 1종 항만배후단지 조성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지정되었다.

1일 경기평택항만공사에 따르면 이번 사업 대상지는 평택·당진항 동부두에 인접한 1종 항만배후단지 2-3단계 구역(22.9만㎡)으로 복합물류 및 제조시설, 업무편의·공공시설 등이 입주 가능하며, 총사업비는 약 580억원이 투입될 전망이다.
경기평택항만공사는 우선협상대상자 지정이후 해양수산부와 사업계획에 대한 협상을 통하여, 오는 12월까지 사업시행자 지정절차를 거쳐 2023년 상반기까지 사업을 착수할 예정이다.

본 사업을 통한 물류・제조, 업무지원시설 조성으로 평택항 신규물동량 창출 및 신국제여객부두 화객처리의 증가가 예상되며, 이를 통해 일자리가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약 1,300여명의 고용창출과 1,200억원에 이르는 생산유발효과가 예상되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견인차 역할이 기대된다.

문학진 경기평택항만공사 사장은“이번 평택・당진항 2-3단계 1종 항만배후단지 개발을 통해 평택항 활성화와 함께 친환경 항만 친수공간 조성에도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정성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wju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