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구글, 이미지 검색 기능 추가…전자상거래 ·동영상 비즈니스에 ‘바람’

공유
2

구글, 이미지 검색 기능 추가…전자상거래 ·동영상 비즈니스에 ‘바람’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구글이 검색에 텍스트 외에 이미지를 이용한 검색 기능을 추가했다. 사진=로이터
알파벳 구글이 검색에서 이미지와 텍스트를 결합해 전자상거래 및 온라인 비디오에서의 우위를 확대한다고 로이터통신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글로 표현하기 힘든 상품을 이미지로 검색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사용자의 편리성을 대폭 끌어올린 것이다.

구글은 이날 실시간 방송으로 열린 검색 컨퍼런스에서 검색의 새로운 기능은 ‘구글 렌즈’ 검색도구를 통해 몇 달 내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구글은 지난 5월에도 관련 기능을 언급하면서 인공지능 소프트웨어의 발전이 이를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글의 프라바카르 라그하반 수석 부사장은 "이 새로운 기능을 사용하게 되면, 예컨대 셔츠 사진을 볼 때 렌즈 아이콘을 누르고 구글 검색에 같은 패턴을 찾아달라고 요청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텍스트 중심의 단어만으로 원하는 것을 정확하게 묘사하기 어려울 때 이미지는 검색에 큰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이미지 검색 기술을 적용하면 구글의 유튜브를 포함해 다양한 영상들이 비디오 내에서 정렬된다.

사용자들은 구글 운영체제 앱이나 크롬 데스크톱 브라우저에서 검색할 때 이미지 검색도 실행할 수 있게 된다. 이미지를 고르는 것은 온라인 상에서 비슷한 시각 자료를 찾아 올리면 된다. 이는 쇼핑객들이 사진에서 보이는 아이템을 어디서 사야 하는지를 찾고 궁극적으로 고객들을 아마존과 경쟁하는 구글 쇼핑으로 이끌 수 있다.

더 많은 항목을 검색할 수 있도록 하는 것도 구글의 정책 우선 순위다. 구글은 정부와 기업을 대상으로 무료 주소 만들기 앱을 제공해 구글 지도에 등록되지 않은 기업이나 가정에 경로를 매핑하고 주소를 할당하고 있다. 구글은 이 앱이 정부와 단체들이 마을의 주소를 할당하는데 걸리는 시간을 몇 년에서 몇 주로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민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s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