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장욱 號 이마트24가 선보일 '딜리셔스 아이디어'는?

공유
0

김장욱 號 이마트24가 선보일 '딜리셔스 아이디어'는?

맛 경쟁력 강화 위해 연구소 신설하고 '딜리셔스 비밀탐험대' 프로젝트 전개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김장욱 이마트24 대표이사는 맛 경쟁력을 끌어올리기 위해 '딜리셔스 아이디어'라는 새 지향점을 발표했다. 사진=이마트24
이마트24가 새로운 지향점으로 '딜리셔스 아이디어'(Delicious Idea)를 내걸고 ‘맛’ 경쟁력 강화에 힘 쏟는다.

29일 이마트24 측의 설명에 따르면 ‘아주 맛있는’ ‘아주 기분 좋은’이라는 ‘딜리셔스(delicious)’의 사전적 의미를 기반으로 한 딜리셔스 아이디어는 맛있고 기분 좋은 경험이 가득한 편의점을 구현해 고객의 발길을 끌겠다는 의지와 목표가 담긴 문구다.

또 구성원 모두가 맛있는 상품과 기분 좋은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생각하고 실행해 나가겠다는 다짐도 담겨 있다고 이마트24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마트24는 지난해 IT 전문가인 김장욱 대표이사 취임의 이후 가맹점 추가 매출 증대를 위한 하이브리드 매장 확대, 배달 서비스 강화 등 경쟁력을 꾸준히 높여나가고 있다. 여기에 맛 경쟁력까지 끌어 올려 고객들이 이마트24를 찾도록 하겠다는 전략이다.

이 아이디어는 올해 초부터 논의되기 시작해 하반기에 접어들면서 본격화됐다.

이마트24는 그동안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편의점'이라는 거시적 관점의 방향성으로 인지도와 신뢰를 쌓았다. 앞으로는 더 구체적이고 눈에 그려지는 전략이 담긴 새로운 목표를 내걸고 고객에게 명확한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새로 개점하거나 단장하는 이마트24 매장 간판에는 딜리셔스 아이디어라는 문구가 새겨진다. 또 이마트24의 상품, 마케팅, 운영 등 모든 면에서 해당 문구가 기반이 된다.

이마트24는 맛을 개선하기 위한 첫걸음으로 ‘딜리셔스 랩’(Delicious LAB)을 신설했다. 딜리셔스 랩은 유행에 빠르고 기민하게 반응하며 유행을 선도할 수 있는 상품을 개발하기 위한 연구소다. 호텔 쉐프, 파티시에 등 전문 인력을 영입해 상품개발자가 기획한 상품의 맛을 끌어올리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마트24는 그동안 쌓아온 FF(Fresh Food, 도시락‧김밥‧주먹밥‧샌드위치‧햄버거를 지칭) 경쟁력을 토대로 호텔 쉐프의 경험과 파티시에의 노하우를 더해 맛의 깊이와 풍미를 높일 방침이다.

또 다양한 지역 맛집을 발굴하고 레시피를 연계해 고객들에게 지역 곳곳에 숨겨진 맛을 경험할 기회를 제공하고 세계 유명 요리도 선보일 예정이다.

딜리셔스 랩과 다양한 MD 조직의 협업으로 기존 FF 외에도 디저트, 샐러드, 안주류, 반찬 등 맛있는 먹거리 개발에 힘을 쏟을 계획도 세웠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이마트24는 '딜리셔스 아이디어'를 구체화하기 위해 다양한 연령대 직원의 의견을 수집한다. 사진=이마트24


특히 흥미로운 것은 이마트24가 MZ세대로 구성된 ‘딜리셔스 비밀탐험대’ 프로젝트를 펼친다는 점이다.

이마트24는 딜리셔스 아이디어 구체화의 일환으로 지난 8월 20~30대 직원 10여 명으로 구성된 딜리셔스 비밀탐험대(이하 딜탐) 1기를 발족했다.

딜탐은 고객의 입장에서 20~30대의 요구를 반영하고, 인기 먹거리와 문화 콘텐츠 개발을 위해 국내 다양한 지역의 맛과 문화를 경험하며 상품을 출시하는 조직이다. 상품 기획단계부터 관련 팀과 긴밀하게 협의를 하며 아이디어를 제공해, 신규 개발 상품의 성공 가능성을 높이는 역할을 수행한다.

다양한 연령대 고객의 입맛을 잡기 위한 임직원 품평회도 대폭 강화했다.

이마트24는 CEO를 비롯해 20대~50대 남녀 임직원이 참여해 의견을 개진하는 신상품 품평회의 인원과 횟수를 지난해 대비 2배로 늘렸다.

김장욱 이마트24 대표이사는 “편의점이 유행에 민감한 젊은 고객이 많이 이용하는 채널인 만큼, 고객의 입장에서 상품을 개발하기 위해 딜탐 프로젝트에 큰 관심을 쏟고 있다. 딜탐 구성원이 제안하는 의견을 적극 수용해 다양한 상품을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24는 위드미에서 2017년 8월 이마트24로 다시 태어나면서 급속한 성장을 이뤘다.

실제로 이마트24로 BI를 변경한 2017년 말 6841억 원이었던 매출은 2020년 1조 6261억 원으로 3년 전 대비 약 2.4배(137.7%) 증가했으며, 매장 수도 2배가량(94.7%) 늘어났다. 지난해 3분기와 올해 2분기에는 분기 흑자를 기록하며 향후 성장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