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쏘카, 현대차 엔트리 SUV 캐스퍼 시승 서비스 개시

공유
0

쏘카, 현대차 엔트리 SUV 캐스퍼 시승 서비스 개시

전국 300여개 쏘카존에 400대 10월 말까지 배치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모빌리티 혁신 플랫폼 쏘카(대표 박재욱)가 현대자동차와 제휴를 통해 29일부터 엔트리 SUV 캐스퍼 시승 서비스를 제공한다. 쏘카는 이번 제휴를 통해 전국 300여개의 쏘카존에 총 400대를 캐스퍼를 시승 서비스에 투입한다.

시승 차량 예약은 캐스퍼 정식 출시에 맞춰 29일 오전 11시 30분부터 가능하다. 서비스 개시 당일 서울역, 부산역 등 주요 KTX역과 공항, 지하철역 인근의 교통거점 위주로 서비스가 개시되며, 10월 말까지 순차적으로 제주 지역을 포함한 전국 쏘카존에 400대 차량 투입을 마칠 계획이다.

캐스퍼는 현대자동차의 새로운 엔트리 SUV로, 고객의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맞춰 합리적이면서도 공간성, 안전성과 같은 다양한 기대를 충족시키는 균형잡힌 새로운 선택지로서 출시됐다.

캐스퍼는 지난 14일 계약 첫날에만 1만8940대 계약을 기록하는 등 큰 관심을 끌고 있다. 쏘카에서 만나볼 수 있는 캐스퍼 모델은 모던 트림으로 ▲전방 충돌방지 보조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후방교차 충돌방지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이 포함된 현대 스마트센스, 17인치 휠 패키지, 멀티미디어 내비 플러스 옵션 등이 포함된다.
캐스퍼는 국내 자동차 브랜드 처음으로 D2C(Direct to Customer) 판매 방식을 채택했다. 판매는 온라인을 통해 이뤄지며, 온라인에 구축된 가상 브랜드 쇼룸은 물론 오프라인 쇼룸인 용인의 캐스퍼 스튜디오(CASPER STUDIO) 및 전국 29개 상설전시장에서도 차량을 만나볼 수 있다.

쏘카를 이용하면 24시간 본인이 원하는 곳에서 원하는 시간만큼 차량을 자유롭게 경험할 수 있다.

쏘카는 시승 서비스 론칭 기념해 12월 말까지 캐스퍼 5시간 무료 대여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쏘카 회원이라면 누구나 쏘카 앱에서 캐스퍼 5시간 무료 대여 쿠폰을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다.

5시간을 초과하는 대여요금, 주행요금, 차량손해면책상품, 하이패스 비용은 별도다. 캐스퍼는 일반 쏘카와 동일하게 원하는 장소에서 차량을 대여하고 반납하는 부름 서비스로도 만나볼 수 있다.

박재욱 쏘카 대표는 "국내 브랜드 처음으로 시도되는 온라인 판매 방식에 언제 어디서든 비대면으로 차량을 대여할 수 있는 카셰어링 서비스의 장점을 더해 이용자들에게 자유롭고 편리한 시승 서비스를 경험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쏘카는 국내외 자동차 브랜드와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이용자들에게 다양한 서비스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