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에이치닥 테크놀로지, 지브릭과 온라인 무역시스템 개발 위한 MOU 체결

공유
0

에이치닥 테크놀로지, 지브릭과 온라인 무역시스템 개발 위한 MOU 체결

블록체인 기반 온라인 무역시스템 서비스 개발에 협력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HN(구 현대BS&C) 정대선 사장이 설립한 블록체인 기술 기업 에이치닥테크놀로지(대표 원성환, 이하 에이치닥)는 블록체인 플랫폼 개발 기업 지브릭(Gbrick)과 해외 시장을 겨냥한 온라인 무역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협업을 통해 양사는 에이치닥의 퍼블릭 블록체인 개발과 운영 그리고 블록체인 SI 개발에 대한 노하우와 지브릭의 디지털자산 플랫폼 및 결제서비스를 접목해 블록체인 기반의 무역 플랫폼 사업 추진에 나선다.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지브릭의 모바일 메신저 '크래커(Crecker)'와 자체 결제 서비스를 이용해 온라인 무역시스템 내에서 지브릭과 에이치닥 코인을 거래를 할 수 있으며 에이치닥의 블록체인 기반 무역업무 사업경험과 해외로 진출한 많은 범현대가의 사업에도 적용될 수 있다. 또한, 스테이블코인을 이용한 다양한 결제 옵션을 제공할 수 있다.

지브릭은 신속한 속도와 높은 보안성을 가진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사용자의 편의성과 범용성을 갖춘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자산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 글로벌 사업 강화에 나선 지브릭은 말레이시아 첫 블록체인 메신저 서비스 'tiis'를 개발했다. 스마트폰 보급률은 높으나 자국 메신저가 없이 타국 메신저에 의존하는 말레이시아 현지 상황을 고려해 기획한 본 서비스를 통해 단순 메신저 기능은 물론, 미디어 콘텐츠를 비롯한 현지 생활 밀착형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플랫폼 서비스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양사는 이번 협업을 통해 블록체인 기반 메신저 플랫폼 시스템의 고도화를 계획하고 있는 가운데, 향후 양사의 암호화폐를 활용하는 결제 시스템 구축 외에도, 범용적으로 사용 가능한 신규 서비스 개발을 통해 블랙체인 기반 플랫폼 비즈니스 확장을 위한 협업을 지속할 예정이다.

한편, 에이치닥은 코스모스의 텐더민트 엔진 기반 블록체인 '라이즌(RIZON)' 출시를 앞두고 있다.

텐더민트 엔진 기반의 위임지분증명(Delegated Proof of Stake) 방식은 기존 메인넷의 작업증명(Proof of Work)에 필요한 막대한 자원 소모 없이 처리속도, 네트워크 확장성 및 블록 완결성 문제를 해결했다.

나아가 탈중앙화된 디지털 통화와 자산의 허브 역할을 목표로 하는 라이즌은 블록체인에서 제공 가능한 서비스를 더욱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모듈을 개발할 예정이다.

또한, 현재 스위스 금융시장감독청(FINMA, Finantial Market Supervisory Authoruty)를 통해 스테이블코인 발행을 위한 허가 서류를 지난 8월에 제출하고 있는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상태이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