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BI그룹, 그래핀 복합소재 사업 협력을 위한 넥스젠그래핀폴리머스와 협업

공유
1

KBI그룹, 그래핀 복합소재 사업 협력을 위한 넥스젠그래핀폴리머스와 협업

주요 협력 제품 3가지 선정·소재산업분야 경쟁력 강화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왼쪽)과 최진영 넥스젠그래핀폴리머스 대표가 서울 용산구 갑을빌딩에서 그래핀 복합소재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KBI그룹(회장 박효상)이 그래핀 복합소재 사업 협력을 위해 넥스젠그래핀폴리머스와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서울시 용산구 갑을빌딩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번 협약식에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과 최진영 넥스젠그래핀폴리머스 대표이사 등 업무협약 관련 양측 임직원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KBI그룹은 넥스젠그래핀폴리머스가 개발한 그래핀 복합소재를 활용한 관련 제품들의 시장성을 확인하고 구체적인 협력관계를 정의해 향후 그룹의 계열사를 통해 국내외 판매 확대는 물론 신기술 소재사업 협력체제를 구축할 예정이다.

최근 가장 주목받고 있는 첨단소재인 그래핀 복합소재 제품은 기계적 물성강화, 전자파차폐, 정전기방지, 높은 열전도성, 원적외선 방출 외 친환경적이고 인체친화적 다중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꿈의 소재로 주목받고 있다.

KBI그룹은 국내 유일하게 특허기술로 인정된 그래핀복합소재 자동화 양산설비를 갖추고 소비재에서 산업재까지 폭넓은 그래핀응용제품을 출시한 넥스젠그래핀폴리머스와 협력해 우선 ▲차량용 및 일반용 냉공조 시스템에 사용되는 에어필터 ▲그래핀이 함유된 섬유 원사 및 원단 ▲그래핀 복합폴리머소재 및 기타 응용 제품 등 주요 협력 제품 3가지를 선정했다.

KBI그룹은 그래핀 복합소재 제품 라인업을 KB오토텍, 갑을합섬, KBI코스모링크 등 적용이 가능한 계열사에서 생산하는 다양한 제품에 적용해 기존 소재산업분야의 경쟁력 강화와 차별화된 제품을 통해 매출 및 수익성 향상을 예상하고 있다.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은 "각 계열사의 소재 개발이 어려웠던 상황에 최첨단 소재인 그래핀을 적용할 수 있어 고객사의 니즈에 부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그룹의 매출 강화로 한 번 더 도약하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자동차부품 사업과 전선·동 소재 사업을 주력으로 강관, 건설, 부동산, 환경, 에너지, 의료, E커머스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KBI그룹은 현재 7개 부문 20여개 계열사로 국내외 자동차산업과 각종 인프라 사업 발전에 이바지하고 세계 10여 개국의 거점으로 글로벌 사업을 활발하게 전개하고 있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