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투비소프트, 차세대 확장형 Z-ERP 도입 확대 위한 전문기업 협력

공유
0

투비소프트, 차세대 확장형 Z-ERP 도입 확대 위한 전문기업 협력

실질적 기술 협력 통한 확장형 ERP 도입사례 확보

center
장선수 투비소프트 대표(가운데)가 지미션과의 파트너십 협약 체결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비소프트(대표 이경찬, 장선수)가 지미션(대표 한준섭)·투비인포테크(대표 김진오)와 차세대 확장형 전사적자원관리(ERP)인 Z-ERP의 기술 확장성 적용 실증사례 확보와 사업 영업망 확산을 위한 상호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투비소프트는 지미션과의 이번 협약을 통해 ▲다양한 기업요구에 대응하는 기술기반 확보 ▲양사 보유 중인 기존 고객사와 영업망 적극 활용 ▲성능과 기능 측면에서의 기술 고도화를 위한 연구개발(R&D) 협력 등을 약속했다.

투비인포테크와는 경남지역 동남공단 내 제조사와 1차, 2차 협력사 등을 대상으로 Z-ERP 도입이 확대되도록 영업 거점 확보에 상호 노력하기로 했다.

남강현 투비소프트 ERP 사업본부 수석은 "지미션과의 업무협력과 이를 통해 선보일 기술 확장형 ERP 적용사례는 국내 제조 및 IT 서비스 기업에 Z-ERP 도입이 촉진되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 수석은 "창원, 김해, 부산, 울산을 잇는 동남권 산업벨트 지역을 대상으로 한 밀착형 영업 거점을 확보해 지역 대기업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IT 인프라가 약한 1, 2차 협력사와 중소기업 등에 Z-ERP 도입이 활성화되는 기회가 마련됐다"고 덧붙였다.

이번 지미션과 투비소프트와 기술 협력 성과로 인공지능 기반 광학식 문자판독장치(AI-OCR)를 탑재한 AI-FAX와 Z-ERP를 연동시킨 제품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선보여질 예정이다.
이 제품은 개인정보 등 민감한 정보들을 자동 마스킹 처리해 정보보호는 물론 업무능률과 생산성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다.

투비인포테크와 협약을 통해 이뤄진 지역 밀착형 Z-ERP 영업망 구축이 주요 산업공단까지 확대되도록 계속 노력할 방침이며, 투비인포테크의 공공분야 ERP 기술 및 경험과 투비소프트의 제조분야 ERP 기술 및 경험이 어우러져 조속한 시일 내에 괄목할만한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한준섭 지미션 대표는 "기업용 팩스 솔루션과 ERP와의 연동은 정책이나 비용 등의 문제로 국내 ERP 관계사들이 꺼려왔던 숙제였는데 이번 기술 협력으로 해결책이 마련됐다"며 "해당 솔루션에 대한 시장 호응도가 긍정적인 만큼 양사 간 기술제휴와 영업 협력을 강화해 독보적 위치를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장선수 투비소프트 대표는 "지미션과 협약은 영업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양사 솔루션에 서로의 기술 역량을 이식해 더욱 고도화되고 확장된 ERP 모델을 마련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장 대표는 "투비소프트는 기존 기업용 UI/UX 개발 플랫폼 기업을 넘어 기업의 미래 성장 지속성을 보장하는 솔루션과 플랫폼 프로바이더(provider)로 전환을 고민해왔고, 그 해결책으로 확장형 ERP인 Z-ERP를 선택하게 됐다"며 "다양한 기술기업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Z-ERP가 어떻게 변모할지 기대되며 기존 고객사에 긍정적인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Z-ERP는 기존 업무통합 중심의 구축형 ERP(on-premise EPR)와 다르게 미래 기업이 지향하는 가치들을 실현해줄 기능을 강화한 확장형 ERP(e-ERP)다.

특히 Z-ERP는 사용자가 장부별 기능을 충실히 이행해 정보 정합성을 빠르게 확보하게 돕는 회계 모듈과 인적자원 관리 면에 있어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인사 모듈 기능을 특화했다는 점이 타사 EPR와의 가장 큰 경쟁력 중 하나다.

그 외에도 다양한 클라우드 환경에서도 구축할 수 있음은 물론 기업에 특화된 솔루션이 원활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오픈 API(Open API)에 기반을 둔 다양한 시스템 확장 도구를 제공한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