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탑식스의 선물' 임영웅, 댄스무대 공개…사랑의 콜센타, 특집 방송

공유
0

'탑식스의 선물' 임영웅, 댄스무대 공개…사랑의 콜센타, 특집 방송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임영웅, 영탁, 이찬원 등 탑6가 23일과 오는 30일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서 '탑식스의 선물'을 전한다. 사진=뉴시스
트로트 가수 임영웅, 영탁 등이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서 '탑식스의 선물'을 전한다.

23일과 30일 오후 10시, 총 2주에 걸쳐 방송되는 '탑식스의 선물'은 오직 탑6 여섯 명이 준비한 레전드 무대들로 꽉 채워진다.

무엇보다 이번 특집은 탑6가 초심을 되찾자는 의미에서 미스터트롯 경연 형식으로 진행돼 방송 전부터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탑6는 이날 무대에 올라 "기분이 이상하게 울컥한다"라며 남다른 감회를 전했다고 한다.
임영웅은 이날 댄스 무대를 새로운 버전으로 재구성해 선보일 뿐만 아니라 히트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의 편곡 버전도 최초로 공개한다.

영탁은 지금껏 한 번도 보여주지 못했던 스타일의 선곡으로 무대가 끝난 뒤 기립 박수를 받았다는 전언이다.

장민호는 신나는 트로트 무대로 한층 흥을 높인 후 댄서들과 함께 꾸민 신곡 '사는게 그런거지' 무대를 펼쳤다.

김희재는 실제 콘서트에서 입던 의상들을 공수해 어느 때보다 화려한 무대를 완성했다는 후문이다.

이찬원은 미스터트롯 경연 이후 단 한 번도 부르지 않았다던 자신의 경연곡을 재구성해 선보였다.

정동원은 지코의 '너는 나 나는 너'를 선곡해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을 과시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