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FDA, 화이자 백신 추가접종 65세 이상 한정 승인

공유
0

FDA, 화이자 백신 추가접종 65세 이상 한정 승인

center
화이자제 코로나19 백신. 사진=로이터
미국 보건당국은 22일(현지시간) 화이자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3회째 추가접종(부스터접종)에 대해 65세 이상과 중증화 리스크가 높은 사람을 대상으로 승인했다.

이날 로이터통신 등 외신들에 따르면 미국식품의약국(FDA)은 추가접종을 인정하는 것은 2회째를 접종한 이후 적어도 6개월이 지난 65세 이상 등에 대해서만 한정했다. 16~65세 미만의 추가접종에 대해서는 승인을 보류했다.

지난 17일 FDA가 개최한 자문위에서 16세이상에 대한 추가접종은 안전성 등의 데이터가 부족하다며 추가접종을 권장하지 않았지만 65세이상과 중증화 리스크가 높은 사람에 대한 추가접종이 권고됐다.
FDA는 자문위의 논의를 감안해 일부 대상자에 대한 추가접종 승인을 결정했다.

FDA는 이들 뿐만 아니라 교사, 슈퍼마켓과 요양시설의 직원 등 감염리스크가 높은 직업을 가진 사람의 추가접종도 승인했다.

FDA의 우드 콕 국장 대리는 성명에서 "현재 사용 가능한 데이터를 종합적으로 보고, 특정 그룹에 추가 접종을 인정했다“면서 ”안전성과 유효성에 대한 구체적인 데이터가 공개되면 신속하게 평가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추가 접종의 시작은 FDA의 승인과 미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권고가 필요하게 된다. CDC는 23일 전문가 회의에서 추가 접종 대상자에 대해 협의할 예정이다. 이를 바탕으로 미국에서 추가 접종이 시작된다.


박경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jcho101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