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코로나19] 오후 6시까지 1570명 확진…수도권 1223명(77.9%)

공유
0

[코로나19] 오후 6시까지 1570명 확진…수도권 1223명(77.9%)

center
추석 연휴가 시작된 18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코로나19 공동대응상황실에서 직원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추석 연휴 첫날인 18일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졌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전날 같은 시간에 집계보다 73명 적은 1570명으로 집계됐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1223명(77.9%), 비수도권이 347명(22.1%)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578명, 경기 478명, 인천 167명, 부산·충남 각 45명, 대구 44명, 경북 41명, 강원 37명, 대전 31명, 충북 30명, 경남 22명, 전북 14명, 광주·울산 각 13명, 전남 9명, 제주 2명, 세종 1명이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19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 1800∼1900명대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전날에는 오후 6시 이후 444명 늘어 최종 2087명으로 마감됐다.


최영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ou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