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르노, 전기차 전환 위해 프랑스 내 2000명 감축- 9개 신모델 제조 계획

공유
0

르노, 전기차 전환 위해 프랑스 내 2000명 감축- 9개 신모델 제조 계획

center
르노 로고. 사진=로이터
프랑스 르노는 16일 2000명 이상의 직원을 감축하는 한편 프랑스 국내에서 9가지 새로운 모델을 제조할 계획이라고 로이터통신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르노는 이날 “직원감축에 나선 것은 프랑스내 자동차산업의 재편과 전기자동차(EV)로의 전환을 추진하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르노는 2022년부터 2024년간 엔지니어링직에서 1600명, 보조직에서 400명을 줄이는 문제와 관련해 프랑스 노동조합과 교섭중이라고 말했다. 대신 르노는 이 기간에 데이터사이언스와 배터리 화학 등의 분야에서 250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르노는 지난해 프랑스 국내에서 4600명, 전세계에서 약 1만4600명의 인원감축 계획과 생산능력의 20% 축소를 발표했다.

르노는 추가적인 인원감축을 계획하는 것과 함께 2025년무렵까지 프랑스내에서 9종류의 신모델을 제조할 계획이다. 르노는 신모델 대부분은 프랑스 북구의 거점에서 생산을 예정하고 있는 EV라고 지적했다. ‘메간’, ‘르노5’, ‘캉구’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등 신모델이 포함된다.

제조계획은 노조와의 합의에 달려있다. 프랑스 국내에서의 고용유지를 요구하는 압력을 고려해 르노는 프랑스를 전략과 제조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했다.


박경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jcho101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