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백신 접종 후 타이레놀…"공복 가능, 음주는 안 돼"

공유
0

백신 접종 후 타이레놀…"공복 가능, 음주는 안 돼"

식약처, 아세트아미노펜 성분 해열진통제 복용법 안내

center
타이레놀정 500㎎. 사진=타이레놀 홈페이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자주 찾는 아세트아미노펜 성분 해열진통제는 공복에 복용 가능하지만 복용 이후 음주를 피해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에 따르면 해열진통제는 전신 통증을 줄이고 열을 내리는 효과가 있어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의 발열, 근육통 등을 완화해줄 수 있다.

속쓰림 등 소화계 부작용을 일으킬 가능성이 작아 공복에도 복용할 수 있지만 간을 손상시킬 수 있어 음주는 피해야 한다.

아세트아미노펜은 1일 최대용량(4000㎎) 이상 복용하지 말아야 한다. 감기약과 두통약 등 다른 의약품에도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이 포함돼 있을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아세트아미노펜 제제는 약효 성분이 빠르게 방출되는 속방정과 서서히 방출되는 서방정으로 나뉜다. 빠르게 증상을 완화하고 싶다면 속방정을, 오래 지속된 통증을 완화하고 싶다면 서방정을 택하면 된다.

아세트아미노펜 제제는 GC녹십자의 타미노펜연질캡슐, 종근당의 펜잘8시간이알서방정, 대웅제약의 이지엔6에이스연질캡슐 등 동일한 효능을 가진 여러 복제약(제네릭의약품)이 시중에 유통되고 있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의약품안전나라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하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