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배달앱으로 2만 원 이상 4번 결제땐 1만 원 환급됩니다"

공유
0

"배달앱으로 2만 원 이상 4번 결제땐 1만 원 환급됩니다"

정부, 비대면 외식 할인 사업 재개…배민·쿠팡이츠 등 19개사 참여
요기요는 오는 19일까지 ‘한가위 국민메뉴 반값’ 할인 행사 진행


center
농림축산식품부는 15일 오전 10시 '비대면 외식 지원 사업'을 재개했다. 사진=농림축산식품부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지속으로 위축된 내수 경기를 활성화하기 위해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을 재개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15일 오전 10시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사업’을 시행했다. 참여자는 카드사 홈페이지와 앱에서 응모한 후 배달앱에서 2만 원 이상 4번 결제하면 1만 원을 환급 받을 수 있다. 환급은 캐시백이나 청구할인을 해주는 두 가지 방식으로 진행한다.

기존 사업 참여자는 응모하지 않아도 실적 달성만 하면 1만 원을 환급받을 수 있다. 정부는 지난 5월 24일부터 7월 4일까지 해당 사업을 시행한 바 있다. 이번 사업은 예산 200억 원이 소진할 때까지 진행한다.
사업 참여 카드사는 국민·농협·롯데·비씨·우리·삼성·신한·하나·현대카드로 9개 사다. 참여 배달업체는 배달의민족·요기요·쿠팡이츠·PACO·딜리어스·카카오톡주문하기·위메프오·먹깨비 등 총 19개 사다.

주문 실적은 카드사별로 1일 최대 2회까지 인정한다. 참여자가 배달앱으로 주문, 결제한 후 포장하고 배달하는 것은 실적으로 인정하지만, 배달원과 대면 결제를 하거나 매장에서 현장 결제 후 포장하는 것은 실적으로 인정하지 않는다.

center
배달업체 요기요는 오는 19일까지 ‘한가위 국민메뉴 반값’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사진=요기요

정부의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과 더불어 추석을 맞아 행사를 진행하는 배달업체도 있다.

배달앱 요기요는 오는 19일까지 ‘한가위 국민메뉴 반값’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요기요는 BBQ, 처갓집 등 인기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메뉴를 최대 50%까지 할인한다. 요기요 앱에서 행사 대상 브랜드의 음식을 선택해 주문하면 자동으로 할인받는다. 단, ’요기서 1초결제‘와 ’요기서 결제‘를 이용할 시에만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정기 구독 할인 서비스 '슈퍼클럽'으로 중복 할인 포함 최대 9000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추석 연휴를 앞두고 비대면 선물을 하는 고객을 위한 행사도 있다. '요기요선물하기'를 이용하는 고객 중 1만 원 이상 구매 시 요기요 5000원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