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스타벅스, "콜드 브루 출시 5년 만에 1억 잔 판매"

공유
0

스타벅스, "콜드 브루 출시 5년 만에 1억 잔 판매"

매년 평균 30% 이상 성장

center
스타벅스 커피 코리아의 '콜드 브루'가 출시 5년 만에 1억 잔 판매를 돌파했다. 사진=스타벅스 커피 코리아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콜드 브루'가 2016년 첫 출시 이후 5년 만에 누적 판매 잔 수 1억 잔을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아이스 아메리카노와 함께 스타벅스 국민 커피로 자리 잡았다는 설명이다.

스타벅스 콜드 브루는 라틴 아메리카와 아프리카산 원두를 사용, 스타벅스 전문 바리스타가 매장에서 차가운 물로 14시간 동안 신선하게 추출한 아이스 커피다. 커피 본연의 달콤한 풍미를 가지고 있으며 깔끔하고 부드러운 목 넘김이 특징이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에 따르면 콜드 브루는 2016년 첫 선을 보인 이후 매년 평균 30% 이상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 중이다.
2017년 1000만 잔 돌파를 시작으로 2019년 5000만 잔, 2021년 1억 잔 이상이 판매되며 스타벅스 인기 음료로 올라섰다.

특히 콜드 브루는 '얼죽아(얼어 죽어도 아이스)' 트렌드에 맞춰 아이스 아메리카노와 함께 1년 내내 계절의 영향을 받지 않는 대표 아이스 음료로 인기를 얻고 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콜드 브루 커피 이외에 다양한 풍미의 원부재료와 결합한 새로운 음료도 지속 출시하고 있다.

'돌체 콜드 브루', '바닐라 크림 콜드 브루', '나이트로 콜드 브루', '콜드 브루 오트 라떼' 등을 연이어 내놓으며 카테고리를 넓혔다.

특히 콜드 브루 오트 라떼 대체우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매장에서 일정 기간 품절될 정도로 높은 인기를 끌었다.

이정화 스타벅스 음료팀 팀장은 "콜드 브루는 아이스 음료의 한계를 넘어 계절 영향을 받지 않고 즐기는 대표 메뉴로 자리 잡았다"며 "아이스 커피 시장의 성장에 맞춰 다양한 풍미의 콜드 브루 음료를 지속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하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