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안유수 에이스경암 이사장, 추석 맞아 1억 5000만 원 상당 백미 기부

공유
0

안유수 에이스경암 이사장, 추석 맞아 1억 5000만 원 상당 백미 기부

1999년부터 23년간 이어져 온 명절 기부, 27억 원 상당 12만여 포대

center
안유수 에이스경암 이사장이 경기도 성남시 독거노인과 소년소녀 가장들을 위해 약 1억 5000만 원 상당의 백미를 기부했다. 사진=에이스침대
안유수 재단법인 에이스경암 이사장이 추석을 앞두고 경기도 성남시에 약 1억 5000만 원 상당의 백미를 기부했다. 안 이사장이 기부한 쌀은 10㎏ 5840포대로 성남시 독거노인(5518세대)과 소년·소녀 가장(322세대)에 전달될 예정이다.

15일 에이스침대 측에 따르면 안 이사장은 지난 1999년부터 23년째 매해 설과 추석 명절마다 소외된 이웃을 위한 백미 기부 활동을 주도해오고 있다.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범유행이 이어지고,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소외계층이 늘어난 점을 고려해 지난 설에 이어 추석에도 쌀 지원에 나섰다고 에이스침대 관계자는 설명했다.

안 이사장의 기부 활동은 ‘기업의 이윤을 사회에 환원한다’는 노블레스 오블리주 정신을 바탕에 둔 것이다. 일시적인 지원이 아닌 꾸준한 기부로 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이 실질적인 혜택을 받을 수 있게 하겠다는 취지가 담겨 있다. 그동안 지역 사회에 안 이사장이 기부해온 백미의 양은 10㎏ 기준 12만 여포로 금액으로 환산하면 약 27억 원에 이른다.

안 이사장은 이외에도 독거노인을 위한 무료급식소와 경로회관을 1994년부터 운영해 오고 있다. 현재는 코로나19로 잠정 중단된 상태이지만 상황이 나아지면 재개할 예정이다. 또 소방관 처우 개선을 위해 5차례에 걸쳐 15억 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강원도 고성지역 산불 피해 복구 지원금으로 3억 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안 이사장은 “추석은 우리나라 민족 대명절로 가장 따뜻하게 보내야 하는 시기지만 코로나19로 취약계층이 겪는 경제적 어려움이 가중되리라 생각한다”라면서 “이번 쌀 기부로 우리 주변의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