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강화군, 소비자들에게 신뢰얻는 고부가 브랜드 육성 교육 호평

공유
0

강화군, 소비자들에게 신뢰얻는 고부가 브랜드 육성 교육 호평

농장만의 고급화‧차별화된 마켓팅 브랜드로 농산물 제값받는다

center
강화군농업아카데미에서 주관한 농업경영자 대상으로 농식품브랜딩 디자인 교육생들이 6주간 교육을 마치고 직접 디자인 한 명함, 전단지, 포장 등 전시회를 열어 호응얻고 있다. (사진=강화군 제공)

인천 강화군은 농특산물 상품가치 향상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강화농특산물 브랜딩디자인 전시회를 지난달 31일 개최했다.

전시회에서 강화군농업아카데미 농식품브랜딩 디자인 교육과정을 수료한 교육생들이 직접 디자인한 명함, 전단지, 포장디자인 등으로 만들어 출품돼 큰 호평을 받았다.

군은 농업인이 자신의 농장 스토리를 기반으로 개성을 담은 브랜드 디자인을 개발해 농산물의 소비자 신뢰를 확보해 농산물을 고급화할 수 있도록 지난 7~8월에 거쳐 6주간 마켓팅 및 브랜드 육성 교육을 진행했다.

길상면에서 시설딸기를 재배하는 교육생 A 씨는 “이번 교육을 통해 머릿속에서만 맴도는 생각을 구체화해 디자인으로 만들 수 있었다”며 “나만의 브랜딩으로 소비자에게 신뢰를 얻고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디팜 조현준 대표 강사는 “농업경영인들이 땀흘리며 가꾸어 수확된 농산물들이 어제보다 하나라도 더 팔리게 하기 위해서는 마켓팅과 디자인이 중요하다”고 했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농업인이 생산한 농산물에 농장의 브랜드를 입혀 온라인 판매, 로컬푸드 출하, 소비자 직거래 등에서 농특산물이 제값을 받을 수 있도록 교육과정을 기획했다”며 “강화도 농특산품이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추고 고부가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브랜딩디자인 과정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유영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e6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