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넷플릭스, 오리지널 韓 영화 특별전 'NETFLIX IN CGV(넷픽)' 내달 개최

공유
0

넷플릭스, 오리지널 韓 영화 특별전 'NETFLIX IN CGV(넷픽)' 내달 개최

수익금 한국영화 복원사업에 쓰일 예정

cente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넷플릭스 직행을 선택한 한국영화들이 극장에서 공개된다.

넷플릭스와 CGV는 한국에서 극장 개봉을 목적으로 제작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를 위한 특별전 'NETFLIX IN CGV(넷픽)'를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다음달 1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는 특별전 'NETFLIX IN CGV'에는 '사냥의 시간', '콜', '차인표', '승리호', '낙원의 밤', '새콤달콤', '제8일의 밤' 등 넷플릭스 영화를 전국 CGV 80여 개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특별전의 수익금은 넷플릭스의 사회 공헌 활동인 '넷플릭스 한국 고전 영화 복원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넷플릭스 한국 고전 영화 복원 사업'은 지난 100년 동안 한국 영화사에 큰 획을 그은 주요 작품을 이후 세대까지 생생하고 온전하게 보존해 전달하기 위한 장기 프로젝트다.

넷플릭스는 2016년 한국 진출 이후 지난해까지 약 7700억 원을 한국 콘텐츠에 투자하며 국내 창작자들의 작품이 세계 엔터테인먼트 트렌드의 중심에 우뚝 설 수 있도록 함께 달려온 바 있다. 올해에는 약 5500억 원을 추가로 투자하며 영화, 드라마, 예능 등 콘텐츠 제작에 집중하고 있다.

특히 올해 2월 열린 'See What’s Next Korea 2021'에서 넷플릭스가 직접 제작하는 한국 영화 '카터'와 '모럴센스' 제작 소식을 최초로 공개했으며, 최근에는 '서울대작전'과 '정이'의 제작을 확정한 바 있다.

'NETFLIX IN CGV' 특별전 예매는 26일부터 순차적으로 오픈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CGV 모바일 앱과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