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정수 삼양식품 총괄사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공유
0

김정수 삼양식품 총괄사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로부터 지목 받아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김정수 삼양식품 총괄사장이 행정안전부가 추진하는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다. 사진=삼양식품
삼양식품은 김정수 총괄사장이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24일 밝혔다.

김정수 총괄사장은 포스코건설 한성희 대표이사의 지명으로 이번 챌린지에 참여했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부터 행정안전부가 추진하고 있는 캠페인이다. 어린이 보호구역 안에서 발생하는 교통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어린이 보호를 최우선으로 하는 교통안전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릴레이 형식으로 전개된다.

김 총괄사장은 삼양식품 본사에서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이라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사진을 촬영했다. 해당 캠페인 슬로건은 어린이 교통사고 중 빈번하게 발생하는 '횡단 중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어린이와 운전자 모두 조심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김 총괄사장은 다음 참여자로 이양호 종암경찰서장과 법무부 청소년 범죄예방 원주지역협의회 권원식 회장을 지목했다.

김 총괄사장은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고 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 어린이들이 더욱 안전한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삼양식품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