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도쿄 2020] 안산, 사상 첫 올림픽 양궁 3관왕

공유
0

[도쿄 2020] 안산, 사상 첫 올림픽 양궁 3관왕


center
그래픽 뉴시스

여자 양궁의 막내 안산(20·광주여대)이 한국 하계올림픽 최초로 단일대회 3관왕을 차지하며 스포츠 역사를 새롭게 썼다.
올림픽 양궁에서도 첫 3관왕을 남겼다.

안산은 30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벌어진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결승전에서 엘레나 오시포바(러시아올림픽위원회)를 세트 점수 6-5(28-28 30-29 27-28 27-29 29-27 10-8)로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앞서 여자 단체전과 혼성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딴 안산은 개인전에서 유종의 미를 거두며 대회 3관왕에 올랐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