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숨은 고수 나와라"…롯데칠성음료, 수제맥주 오디션 개최

공유
0

"숨은 고수 나와라"…롯데칠성음료, 수제맥주 오디션 개최

8월 초부터 지원 가능, 소비자 온라인 투표로 10개 선정

center
롯데칠성음료가 수제맥주 클러스터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수제맥주 캔이되다' 오디션을 개최한다. 사진=롯데칠성음료


롯데칠성음료는 수제맥주 오디션 '수제맥주 캔이되다'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오디션은 롯데칠성음료가 진행 중인 '수제맥주 클러스터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경쟁력 있는 레시피를 가지고 있지만 생산, 유통에 어려움을 느끼던 중·소형 수제맥주 브루어리 인큐베이팅을 위해 기획됐다.

롯데칠성음료는 이번 오디션을 통해 브루어리와 소비자간 소통 창구를 마련하는 동시에 다양한 맥주를 원하는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롯데칠성음료는 먼저 8월 초 오디션을 알리는 티저를 공개하고 참가 신청이 가능한 이벤트 페이지를 오픈, 8월 말부터 약 3주간의 소비자 온라인 투표로 최종 10개 수제맥주를 선정한다.

이렇게 뽑힌 10개 수제맥주는 유통사 MD, 브루마스터, 한국수제맥주협회 등 전문가와 소비자 블라인드 시음 테스트를 거쳐 최우수작이 선정된다.

롯데칠성음료는 최우수작에 상금과 함께 생산·판매처 입점지원 우선권을 제공한다. 나머지 9개 브랜드에도 상금을 수여할 계획이며 총 7000만 원에 이르는 상금을 차등 지급한다. 또 최종 선정된 10개 수제맥주는 캔 제품 생산부터 유통채널 입점 지원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 인큐베이팅을 받게 된다.

'수제맥주 캔이 되다' 오디션 참여를 원하는 중소형 수제맥주사는 이벤트 페이지에서 8월 초부터 약 2주간 지원할 수 있다. 1개사에서 맥주 종류별 다회 참여도 가능하다. 단, 소규모 제조면허를 보유한 브루어리만 참여 가능하며 기존 캔맥주 출시 제품은 제외된다. (일반주류제조면허 보유사 참여 불가능)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좋은 아이디어와 레시피를 갖고 있는 수제맥주사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하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