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요한·한혜진 코로나 완치, '리더의 연애' 8월 9일 촬영 재개

공유
0

김요한·한혜진 코로나 완치, '리더의 연애' 8월 9일 촬영 재개

center
배구선수 출신 김요한과 모델 출신 방송인 한혜진 등이 코로나 19 완치 판정을 받고 방송 활동을 재개한다. 사진=뉴시스
김요한과 한혜진이 코로나 완치 판정을 받아 방송 활동을 재개한다.

27일 뉴시스는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던 배구선수 출신 방송인 김요한과 모델 한혜진이 각각 25일과 26일 완치돼 방송 활동을 다시 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앞서 두 사람이 출연하는 IHQ 예능프로그램 '리더의 연애'는 출연진 중 코로나 확진 환자가 나오면서 촬영이 중단됐고, 완치 판정을 받음에 따라 녹화를 재개한다. 김요한은 지난 14일 몸에 이상을 느껴 자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그날 오전 양성 판정을 받았다.

'리더의 연애'는 다음 달 9일 다시 촬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함께 녹화에 들어갔다가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 격리에 들어갔던 코미디언 김구라·박명수·이상준도 자가 격리에서 해제됐다. 세 사람은 진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방역 당국의 지침을 따라 자가 격리했다.

박명수는 27일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DJ로 복귀했고, 김구라는 전날 JTBC 예능 프로그램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에 이어 이날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 녹화에 참석하는 등 활동을 재개했다.


노훈주 글로벌이코노믹 인턴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