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카카오뱅크, 청약 첫날 경쟁률 37.8대 1 집계…청약 증거금 12조 원 몰려

공유
0

카카오뱅크, 청약 첫날 경쟁률 37.8대 1 집계…청약 증거금 12조 원 몰려

center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가 지난 20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열린 IPO 프레스톡에서 상장 계획을 밝히고 있다. 사진=카카오뱅크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가 공모주 일반 청약 첫날 경쟁률 37대 1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카카오뱅크 공모주 청약을 받는 KB증권, 한국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 현대차증권 등 4개 증권사의 경쟁률은 평균 37.8대 1로 집계됐다.

대표 주관사인 KB증권의 경쟁률은 38.5대 1을 기록했고, 한국투자증권은 39.4대 1로 가장 높았다.
하나금융투자는 32.4대 1로 나타났으며, 경쟁률이 가장 낮은 곳은 현대차증권으로 19.3대 1을 기록했다.

증권사별 청약증거금은 KB증권 6조6214억원, 한투증권 4조5969억원, 하나금투 5968억원, 현대차증권 2368억원 순으로 나타났다.

카카오뱅크 공모 청약에서 일반 투자자에게 배정된 물량은 총 1636만2500주 규모다.

코스피에 상장할 예정인 카카오뱅크는 26일∼27일 이틀간 일반 투자자 대상 청약을 받는다. 전체 공모 물량의 25%인 1636만2500주를 일반 청약자에게 배정한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