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실내 사이클 제조업체 펠로톤, 비디오 게임 사업 진출 추진

공유
1

실내 사이클 제조업체 펠로톤, 비디오 게임 사업 진출 추진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펠로톤의 실내 연습용 자전거 사진=로이터
미국의 운동 장비와 미디어 회사인 펠로톤이 비디오 게임 사업에 진출하려고 한다.

CNBC에 따르면 실내 사이클 제조업체는 레인브레이크(Lanebreak)라는 인-앱(in-app) 비디오 게임을 출시할 준비를 하고 있다.

펠로톤이 소개한 이 게임은 여전히 ​​새로운 이름의 적용을 받으며 라이더가 다양한 목표를 달성하고 보상을 획득하기 위해 음조와 저항 수준을 변경해야 한다.

사실 자료에 따르면 레인브레이크는 올해 후반에 회원 전용 베타 테스트를 시작할 예정이며 내년 초에 공식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플레이어는 난이도와 듣고 싶은 음악 유형을 선택할 수 있다. 게임 중에 포인트를 획득하고 보상을 받고 다른 회원에게 도전하는 다양한 방법이 있다.

펠로톤은 이 게임을 "음악 기반의 경험... 최고 점수를 얻기 위한"이라고 설명했다.

뉴스 웹사이트 더 버지가 처음 레인브레이크에 대해 보도했다.

게임으로의 이동은 펠로톤이 코디 릭스비나 알렉스 투생과 같은 유명한 강사가 가르치는 라이브 스트리밍 수업을 넘어 사용자를 위해 콘텐츠를 다양화하는 한 가지 방법이 될 수 있다.

피트니스의 게임화는 사용자가 더 많은 수업을 듣고 더 많은 도전을 이기기 위해 다시 방문하도록 장려하는 또 다른 방법을 제공한다.

레인브레이크에서 펠로톤은 회원들이 자신의 아바타를 제어하고 장애물에 직면한 트랙을 따라 이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펠로톤은 코로나19(Covid-19) 전염병으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집에 갇혀 땀을 흘릴 방법을 찾고 있던 작년에 폭발적으로 성장했다. 이런 추진력을 유지하기 위해 펠로톤은 호주를 포함한 국제 시장으로 확장하고 있다. 이 회사는 또한 디지털 심박수 측정을 위한 웨어러블 시장에 도전하고 있다.

펠로톤의 주가는 19일 7% 이상 상승해 118.43달러에 마감했다. 주가는 현재까지 22% 하락했다. 펠로톤의 시가총액은 350억 달러에 해당한다.


박찬옥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copak2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