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핫 예고] '아모르파티' 67회 박형준, 최정윤에 무릎 꿇고 진심 사죄…배슬기 긴장

공유
0

[핫 예고] '아모르파티' 67회 박형준, 최정윤에 무릎 꿇고 진심 사죄…배슬기 긴장

center
13일 오전 방송되는 SBS 아침드라마 '아모르파티' 67회에는 강유나(배슬기) 거짓말에 질려버린 장준호(박형준)가 전처 도연희(최정윤)를 찾아가 싹싹 빌고, 그 모습을 강유나가 몰래 엿보고 긴장한다. 사진=SBS 드라마 '아모르파티' 67회 예고 영상 캡처
13일 오전 방송되는 SBS 아침드라마 '아모르파티-사랑하라, 지금'(극본 남선혜, 연출 배태섭) 67회에는 강유나(배슬기 분)의 거짓말에 질린 장준호(박형준 분)가 도연희(최정윤 분)를 찾아가 무릎까지 꿇고 싹싹 비는 반전이 그려진다.

장준희(김여진 분)은 엄마 고상혜(윤미라 분)가 도연희를 만나는 모습을 보고 집으로 돌아온 뒤 침대에 있는 강유나에게 "너 지금 자냐?"라며 황당해한다.

준희가 "쳐 자"라고 하자 유나는 "너 좀 심하게 까분다. 당장 나가지 못해"라며 기세등등한 모습을 보인다.

격분한 준희는 "까분다?"라고 하며 강유나 머리채를 잡고 뒤흔들어 버린다.
가사도우미인줄 알았던 신형자(이화영 분)가 엄마였다는 정체를 숨겨온 강유나의 거짓말에 질려버린 장준호는 도연희를 찾아가 진심으로 사과한다.

준호는 "미안하다. 도연희 용서해 주라"라며 무릎을 꿇는다.

그러나 도연희는 "아니. 그냥 평생 괴로워 해. 그거 조차 안 하려고?"라며 준호의 사과를 받지 않는다.

강유나가 연희 앞에 무릎 꿇은 장준호를 창문으로 몰래 훔쳐봐 긴장감을 자아낸다.

배슬기가 악의 끝판왕 강유나 역을 극사실적으로 그려 몰입감을 높이는 드라마 '아모르파티'는 평일 오전 8시 35분 방송된다.


노훈주 글로벌이코노믹 인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