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동원F&B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로 연간 27t 플라스틱 절감

공유
0

동원F&B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로 연간 27t 플라스틱 절감

연간 200t 플라스틱 절감이 목표

center
플라스틱 용기를 없앤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가 약 500만 봉 이상 판매됐다. 사진=동원F&B
동원F&B는 플라스틱 용기를 없앤 친환경 조미김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 판매로 연간 약 27t의 플라스틱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고 8일 밝혔다.

외부 충격으로부터 내용물을 보호하기 위해 사용되는 플라스틱 용기를 없앤 친환경 조미김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는 지난해 7월 출시 이후 1년 동안 약 500만 봉 이상 판매됐다.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는 플라스틱 용기를 제거하고 제품 포장 부피까지 줄여 비닐과 종이박스 등 포장 쓰레기를 기존 대비 3분의 1 수준으로 절감했다.

이를 통해 동원F&B는 연간 약 27t의 플라스틱과 약 110t의 종이 폐기물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 이는 각각 동원샘물 500㎖ 페트병 약 193만 개, A4용지 약 2200만 장에 이르는 양이다.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는 국내 조미김 최초로 '레이저 컷팅 필름'을 도입해 제품을 뜯는 과정에서 조미김이 함께 찢어지는 문제를 해결했다. 레이저 컷팅 필름은 고열의 레이저로 필름 겉면에 작은 구멍들을 내 점선을 만들어 쉽게 찢어지도록 만든 포장재로, 동원그룹의 종합포장재 기업 동원시스템즈와 2년여간의 연구를 통해 개발했다.

동원F&B는 최근 '양반김'의 다른 품목에도 에코패키지를 적용한 '양반 명품김 에코패키지'를 선보이는 등 친환경 제품을 확대해나가고 있다. 동원F&B는 ESG 경영의 일환으로 조미김 에코패키지 라인업을 점차적으로 확대해 2023년 연간 약 200t의 플라스틱 절감을 목표로 하고 있다.

동원F&B는 지난 6월 ESG 경영을 선포하고 ESG 위원회와 전담 실무조직을 신설했다. 동원F&B는 최근 '양반김'의 다른 품목에도 에코패키지를 적용한 '양반 명품김 에코패키지'를 선보이는 등 친환경 제품을 확대해나가고 있다. 동원F&B는 ESG 경영의 일환으로 조미김 에코패키지 라인업을 점차 확대해 2023년 연간 약 200t의 플라스틱 절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연내에는 플라스틱 포장재를 완전히 없앤 '노 플라스틱' 선물세트를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동원F&B 관계자는 "환경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제품 개발 단계부터 생산, 유통, 판매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ESG 경영을 실천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