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풀무원 '정비빔면', 비건 인증 획득…'정면' 이어 두 번째

공유
0

풀무원 '정비빔면', 비건 인증 획득…'정면' 이어 두 번째

까다로운 절차 걸쳐 인증 획득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정비빔면'이 비건 인증을 획득했다. 사진=풀무원
풀무원의 첫 비빔면 시리즈 중 하나인 ‘정비빔면’이 정식 비건(Vegan) 인증을 받았다.

풀무원식품은 라면 브랜드 ‘자연은 맛있다’의 정비빔면이 한국비건인증원의 비건 인증을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풀무원 라면이 비건 인증을 받은 것은 작년 ‘정면’에 이어 두 번째다.
풀무원은 지난 4월 ‘정백홍 비빔면’ 3종을 출시했다. 정비빔면은 육류 원료를 첨가하지 않고 사과, 배 등 과일농축액과 고추장을 최적의 시간 숙성하여 깔끔한 감칠맛을 낸다. 여기에 로스팅 풍미유를 넣어 또렷하고 생생한 맛을 높였고 콩에서 얻은 식이섬유인 소이화이버를 함유해 쫄깃한 면의 식감을 완성했다.

한국비건인증원은 해외 비건 인증보다 인증 절차가 엄격하고 까다롭기로 알려져 있다. 비건 인증은 동물 유래 원재료를 사용하거나 이용하지 않고 교차 오염되지 않도록 관리하며, 동물실험을 하지 않은 제품에만 주어진다. 국내 라면 제품 중에는 정면이 2020년 최초로 이 인증을 획득했다. 풀무원은 정면과 함께 정비빔면 패키지에도 한국비건인증원 비건 마크를 부착해 소비자 신뢰도를 높일 계획이다.

권순원 풀무원식품 자맛 사업부 PM(Product Manager)은 “풀무원 자연은 맛있다는 갈수록 다양해지는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다양한 라면들을 선보이고 있다”면서 “특히 비건 인증을 마친 정비빔면과 정면은 국내서도 증가 추세인 채식주의자도 맛있게 라면을 즐길 수 있도록 출시한 제품이다”고 말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