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맥도날드, 백신예방접종센터 자원봉사자 1200명에 '행복의 버거' 전달

공유
0

한국맥도날드, 백신예방접종센터 자원봉사자 1200명에 '행복의 버거' 전달

서울시 전역 백신예방접종센터 자원봉사자에게 감사의 마음 표현

center
한국맥도날드가 ‘행복의 버거 캠페인’의 일환으로 서울시 전역 백신예방접종센터 자원봉사자 1200명에게 빅맥과 아메리카노 쿠폰을 전달했다. 사진=비즈니스인사이더
한국맥도날드가 ‘행복의 버거 캠페인’의 일환으로 서울시 전역 백신예방접종센터 자원봉사자 1200명에게 빅맥과 아메리카노 쿠폰을 전달했다고 24일 밝혔다.

서울시는 본격적인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예방백신 접종이 진행됨에 따라 시 전역에 총 30개의 코로나19 백신예방접종센터를 운영 중이다. 백신예방접종센터에는 의료진과 행정 지원인력을 비롯해 매일 400여 명 규모의 자원봉사자들이 활동하고 있으며, 자원봉사자들은 노령층을 포함해 백신 접종 대상자들이 백신 접종에 불편함이 없도록 현장 안내와 질서 유지, 이동 지원 등 여러 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에 한국맥도날드는 자원봉사자들의 노고에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전하고자 행복의 버거 캠페인의 일환으로 서울시 자원봉사센터를 통해 빅맥과 아메리카노 이용권 1200인분을 백신예방접종센터 자원봉사자들에게 전달했다.

맥도날드는 2013년부터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애쓰는 구성원과 관심과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든든한 한 끼를 제공하는 행복의 버거 캠페인을 진행해 오고 있다. 지난해에는 갑작스러운 코로나19로 소방관, 서울 지하철 청소 근로자 등 보이지 않는 곳에서 헌신하고 계신 분들에게 제품을 기부하며 따뜻한 나눔 활동을 펼쳤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모든 자원봉사자들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현장에서 고생하시는 자원봉사자분들에게 든든한 한 끼를 제공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맥도날드는 보이지 않는 곳에서 헌신하는 사람을 위한 행복의 버거 캠페인을 계속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