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제조업에 AI 적용"…2025년까지 융합인력 1만2750명 양성

공유
0

"제조업에 AI 적용"…2025년까지 융합인력 1만2750명 양성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정부는 산업현장에 인공지능(AI) 기술을 적용하기 위해 2025년까지 관련 융합 인력 1만2750명을 양성하기로 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3일 'AI 융합형 산업 현장 기술 인력 혁신 역량 강화' 사업 지원 분야 8개를 확정했다.

산업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은 한 달 동안 공모를 통해 접수된 21개 산업 분야를 대상으로 산·학·연 전문가 평가를 진행한 바 있다.

이를 통해 미래형 자동차, 디지털 헬스케어, 반도체, 사물인터넷(IoT) 가전(이상 신산업 분야), 기계, 섬유, 디스플레이, 조선(이상 재도약 분야) 등 지원 분야를 가려냈다.

이번 사업은 제조업 현장 인력에 대한 AI 융합 교육을 통해 핵심 인력을 양성하는 것이 목표다.

올해는 8개 산업 분야 인력 1280명을 양성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업종별 협·단체와 AI 교육 전문성을 갖춘 민간 교육기관 등이 포함된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미래차 분야의 경우, 현대차 교육센터인 '엔지비'와의 협력을 통해 자율주행, 커넥티드, 친환경 전동화, 차량 신뢰성 평가, 자동차 연구개발(R&D) 실증 등 5개 분야를 중심으로 AI 융합 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다.

또 조선업의 경우 거제대 산학협력단을 중심으로 스마트 용접 기술, 용접 품질 검사, 생산 관리 등과 관련된 교육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