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버핏이 투자한 브라질 누뱅크, 美 증시 상장 추진

공유
0

버핏이 투자한 브라질 누뱅크, 美 증시 상장 추진

center
벨레즈 누뱅크 CEO. 사진=로이터

'투자의 귀재' 워런 버핏의 버크셔해서웨이가 최근 투자한 브라질의 인터넷 전문은행 누뱅크가 미국 증시 상장을 추진 중이라고 로이터통신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누뱅크의 소식에 밝은 관계자는 이날 로이터와 인터뷰에서 “데이비드 벨레즈 누뱅크 설립자 겸 최고경영자(CEO)가 아직 회사 차원에서 결정된 것은 아니지만 미국 증시 상장이 추진될 가능성이 있다고 지난달 밝힌 바 있다”고 전했다.

다른 관계자는 “누뱅크 측이 상장 주간사가 될 것으로 보이는 금융기관들과 접촉을 벌이고 있다”면서 “상장시 기업가치는 종전에 알려진 것보다 높은 400억달러(약 45조원) 정도로 추산되고 있다”고 밝혔다.

누뱅크의 기업공개(IPO) 추진 시점은 내년 초가 될 가능성이 있으며 예상대로 이행이 될 경우 남아메리카 기업 역사상 최대 규모의 미 증시 상장으로 기록될 전망이다.


이혜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oc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