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中, 우주정거장 건설 위해 유인우주선 '선저우 12호' 발사

공유
0

中, 우주정거장 건설 위해 유인우주선 '선저우 12호' 발사

"중국 우주정거장 첫 우주인"

center
중국은 우주정거장 톈궁호를 건설하기 위해 우주인 3명을 태운 선저우 12호를 발사했다. 사진=항천과기그룹 웨이보
중국은 우주정거장 '톈궁호(天宫号)'를 건설하기 위해 유인우주선 '선저우 12호(神舟十二号)'를 발사했다고 신화왕(新华网)이 17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우주인 녜하이성(聂海胜), 류버밍(刘伯明), 양훙포(汤洪波) 3명이 탑승한 선저우 12호는 이날 오전 10시 주취안(酒泉) 위성발사센터에서 창정(长征) 2F Y12 로켓에 실려 발사되었다.

녜하이성은 2005년과 2013년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 비행이고, 류버밍은 두 번째 비행이다.

이번 비행은 중국 선저우계획(载人航天工程)이 시작된 후 19번째 비행이며, 최초로 우주인을 우주정거장으로 보내는 것이라고 밝혔다.

선저우 12호는 6시간에 걸쳐 우주정거장의 톈허호(天和号)와 도킹한 후 우주인 3명은 3개월 동안 궤도 모듈에서 생활한다.

또 우주인은 우주선 밖에서 설비 설치, 수리 등 작업 2번을 진행할 예정이다.

추진모듈에서는 전력과 추진제를 제공할 수 있고, 산소캔·물이 저장되어 있다.

중국은 "이번 비행은 우주인 장기 체류, 우주선 밖 활동 등 가능성을 확인하고, 정거장 물품 보충을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 2021년부터 2022년까지 총 12명의 우주인을 우주정거장으로 보낼 것"이라면서 "톈궁호 우주정거장은 내년 하반기까지 초기 건설을 완성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건설 계획에 박차를 가하고 있기 때문에 선저우 12호는 올해 9월에 귀환한 뒤 선저우 13호는 10월에 발사할 계획이다.

현재 우주에서 건설 중인 톈궁호 우주정거장 외에 유일하게 우주인이 활동하고 있는 우주정거장은 국제우주정거장이 있다.


양지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vxqha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