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롯데호텔, AI·로봇 기반 호텔 서비스 준비 나서

공유
0

KT-롯데호텔, AI·로봇 기반 호텔 서비스 준비 나서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9일 KT가 롯데호텔과 롯데호텔 서울 아스토룸에서 '호텔 DX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 AI/DX플랫폼사업본부장 임채환 상무(오른쪽)와 롯데호텔 기획부문장 이효섭 상무가 업무협약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KT
KT가 롯데호텔과 함께 호텔 서비스에 인공지능(AI), 로봇 등을 접목한 차별화된 서비스를 준비한다. KT가 롯데호텔과 '호텔 DX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롯데호텔 서울 아스토룸에서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앞서 양사는 1일부터 롯데호텔 월드점 리모델링 그랜드 오픈을 맞아 VIP∙패밀리 객실에 KT AI호텔 서비스를 활용한 새로운 투숙 경험을 선보이고 있다. 또 KT는 AI 서빙로봇을 활용해 롯데호텔 월드점 클럽라운지 방문 손님들에게 간단한 다과나 음료를 직접 운반해 주는 등 비대면 케이터링 서비스도 선보일 예정이다.
KT와 롯데호텔은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인공지능, 로보틱스, 빅데이터 등 KT 기술의 호텔 서비스 적용 ▲KT 기술·서비스와 롯데호텔 시스템을 접목한 비즈니스 모델 발굴 및 마케팅 협력 ▲기가지니 활용 KT AI호텔 서비스를 롯데호텔의 주요 호텔 도입 등에 협력한다.

KT는 기가지니·호텔로봇 등을 활용한 서비스를 바탕으로 AI호텔에 집중하고 있다. 또한 비대면 호텔 서비스 등의 고객 니즈가 증가하고 있는 호텔 시장을 지원하기 위한 호텔 DX 솔루션 및 플랫폼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또 KT는 AI호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KT AI호텔의 '기가지니 호텔' 단말에서는 음성 한 마디로 호텔 객실 내 조명·TV·냉난방 조절 등 객실제어가 가능하다. 또 어메니티와 컨시어지 서비스를 요청할 수 있으며 지니뮤직의 콘텐츠도 즐길 수 있다. 이 밖에 영어·중국어·일본어 등 다국어 서비스도 제공한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