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옐런 재무 "바이든 정부 4조달러 지출로 금리 올라도 美 경제에 바람직"

공유
0

옐런 재무 "바이든 정부 4조달러 지출로 금리 올라도 美 경제에 바람직"

center
옐런 미국재무장관은 바이든 정부의 4조달러 세출계획은 인플레상승으로 금리가 올라도 바람직하다는 견해를 밝혔다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은 6일(현지시간) 조 바이든 미국정부가 제안한 모두 4조달러 규모의 세출계획에 대해 인플레 상승을 가져오고 결과적으로 금리상승으로 이어진다해도 미국으로서는 바람직한 것이라고 밝혔다.

옐런 장관은 영국 런던에서 열린 주요7개국(G7) 재무장관회의 종료후 귀국중 외신과의 인터뷰에서 “약간 금리가 높은 환경이 된다해도 사회 관점 및 미금융당국의 관점에서는 실제로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옐런 장관은 “우리는 너무 낮은 인플레이션 및 너무 낮은 금리와 최근 10년에 걸쳐 싸워왔다”고 설명했다.

그는 “정상적인 금리환경에 되돌아가는 것을 기대하고 있다”면서 “이는 상황이 약간 완화하는데 일조하는 것이라면 그것은 나쁜 일은 아니다. 오히려 좋은 일”이라고 지적했다.


박경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jcho101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