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노원구, 60세 이상 백신접종 예약률 81.2%.. .서울 자치구서 가장 높아

공유
0

노원구, 60세 이상 백신접종 예약률 81.2%.. .서울 자치구서 가장 높아

오승록 구청장 “빠른 백신 접종이 최고의 방역, 끝까지 최선”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오승록 노원 구청장(사진/노원구청)
서울 노원구는 만60세~만74세 백신 접종 예약률이 81.2%를 기록했다(3일 오후 14시 기준)고 6일 밝혔다.

이는 25개 서울시 자치구 중 가장 높은 수치다.

노원구 거주 만60세~만74세 백신접종 대상자는 총90,260명으로 이 중 73,303명이 예약을 마쳤다.

연령대별 사전 예약율은 ▲70세~74세 83% ▲65세~69세 81.79% ▲60세~64세 79.68%를 기록했다.

구는 사전예약을 높이기 위해 ▲온라인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 예약시스템 ▲노원구 백신접종 콜센터 및 질병관리청 전화예약 ▲거주지 동주민센터 전화 및 방문 했으며 또한 26만여 명이 가입되어 있는 SMS구민안내문자를 통해 상세일정 및 예약방법 등을 알리는 한편, 미예약자 명단을 작성해 각 동별로 대상자에게 접종예약을 독려하기도 했다

오승록 구청장은 “백신접종 사전 예약에 적극 동참해 주셔서 감사드린다” 며 “빠른 백신 접종이 최고의 방역이며 신속하고 안전한 백신 접종을 위해 더욱더 꼼꼼히 살피고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선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ight_hee0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