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문 대통령, “미국 방문 백신 생산 글로벌 허브 계기”

공유
0

문 대통령, “미국 방문 백신 생산 글로벌 허브 계기”

center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한미 정상회담을 위해 이번 주 미국을 방문하는 것과 관련, "백신 협력을 강화하고 백신 생산의 글로벌 허브로 나아가는 계기로 삼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회의에서 "방역에 만전을 기하고 백신 접종을 차질 없이 시행하면서 일상 회복의 시기를 조금이라도 앞당기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오는 21일 미국 워싱턴DC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과 첫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또 "우리 경제의 빠르고 강한 회복세가 민생 전반의 온기로 확산할 수 있도록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 경제의 강한 반등이 이어지고 있다"며 "이 흐름에 정부의 강력한 의지를 더해 올해 경제성장률 4% 이상 달성이 희망사항이 아닌 현실로 이뤄질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 시기에 더욱 중요한 것은 성장을 분배로 연결시켜 코로나 불평등을 완화해 나가는 것"이라며 "국민의 삶이 실제로 나아져야 완전한 경제 회복이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