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코웨이, 올해 1분기 영업익 1707억…전년비 23%↑

공유
0

코웨이, 올해 1분기 영업익 1707억…전년비 23%↑

매출액 8790억 원, 전년 동기보다 14.3% 증가

center
코웨이가 국내외에서 고른 성장세를 보이며 올해 1분기 호실적을 기록했다. 사진=코웨이


코웨이는 올해 1분기 매출액이 8790억 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14.3% 늘었다고 12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1707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3.0% 늘었고 당기순이익은 1258억 원으로 23.8% 증가했다.

올해 1분기 코웨이 국내 환경가전사업 매출액은 안정적 렌털 계정 순증 등에 힘입어 5385억 원을 기록했다. 렌털 판매량은 약 32만1000대, 국내 총 계정 수는 636만 계정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코웨이 해외법인 매출액은 2942억 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56.4% 성장했다. 특히 말레이시아 법인과 미국 법인의 매출액은 각각 2404억 원, 429억 원으로 전년 대비 56.8%, 57.9% 증가했다. 코웨이 해외법인 총 계정 수는 전년보다 32.7% 늘어난 210만 계정을 달성했다.

올해 1분기 코웨이 국내외 고객 총 계정 수는 해외법인의 성공적인 계정 순증에 힘입어 전년 대비 56만 계정 늘어난 846만 계정이다.

김순태 코웨이 CFO는 "코로나19 등의 불확실한 경영 환경 속에서도 혁신 제품 론칭과 전략적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에 힘입어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에서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국내 시장 경쟁력 강화, 해외 시장 판로 확대를 통해 견고한 성장세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하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