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클럽하우스 안드로이드폰 사용자도 가입할 수 있다…미국서 베타버전 출시돼

공유
0

클럽하우스 안드로이드폰 사용자도 가입할 수 있다…미국서 베타버전 출시돼

center
애플 앱스토어에 올라 있는 클럽하우스 앱. 사진=Newspostalk

등장한지 1년 정도 밖에 되지 않아 차세대 소셜미디어로 거론될만큼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쌍방향 음성 기반 소셜미디어 클럽하우스가 갤럭시와 같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스마트폰에서도 사용 가능해진다.

안드로이드용 클럽하우스 앱이 9일(이하 현지시간) 구글 플레이스토어에 진출했다고 테크크런치 등 외신이 10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다만 이번에 플레이스토어에 올라가는 앱은 베타버전이고 현재로서는 미국 거주 클럽하우스 가입자의 경우에만 다운로드가 가능하다.
기존 소셜미디어와 비교할 때 클럽하우스의 가장 큰 특징은 이 플랫폼에 올라오는 콘텐츠는 텍스트, 사진, 동영상 같은 형태가 아니라 사실상 음성으로만 실시간으로 공유된다는 점과 기존 가입자의 초청을 받아야만 가입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지난해 아이폰 전용 앱으로 출시됐으나 유명인사들이 속속 가입하는 등 인기가 커지면서 안드로이드 버전도 아울러 나왔다.

테크크런치에 따르면 클럽하우스가 최근 펀딩을 받으면서 평가 받은 기업가치는 40억달러 수준으로 추산되고 있다.

폴 데이비슨 클럽하우스 최고경영자(CEO)는 “애플 운영체제(iOS) 전용 앱으로 출발해 안드로이드 버전까지 나오면서 클럽하우스의 완결성이 높아진 느낌”이라고 밝혔다.

USA투데이에 따르면 애플 앱스토어에서 지금까지 클럽하우스 앱을 내려받은 건수는 1000만건이 넘는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이혜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oc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