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유럽 주식시장, 美 고용지표 안도감에 상승 마감

공유
0

유럽 주식시장, 美 고용지표 안도감에 상승 마감

center
유럽 주식시장은 경제지표를 주시하면서 대체로 상승세를 보였다. 사진 = 로이터


유럽 주요국 주식시장은 7일(현지시간) 일제히 상승 마감했다.

범유럽지수인 STOXX 600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91포인트(0.89)% 상승한 444.93에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DAX지수는 202.91포인트(1.34%) 오른 1만 5399.65를 기록했다.

프랑스 파리 CAC40지수도 28.42포인트(0.45%) 뛴 6385.51, 영국 런던 FTSE100지수는 53.54(0.76%) 오른 7129.71에 마감했다.

범유럽 STOXX 600 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번 주에는 1.7% 상승해 3월 중순 이후 최고 상승률을 보였다. 경제지표 개선과 기업들의 호실적이 코로나 19 유행병으로부터의 빠른 경제 회복에 대한 기대감을 뒷받침했기 때문이다.

미국의 고용 지표가 시장의 예상치를 하회하면서 시장은 안도했다. 미 노동부에 따르면 4월 비농업 부문 고용이 26만 6000명 증가했고,실업률은 6.1%로 상승해 지난달(6.0%)보다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고용 증가세가 예상치를 크게 밑돌면서 인플레이션과 연준의 테이퍼링 우려는 줄어 들었다.

또 독일의 3월 수출은 전달보다 1.2% 늘어나 시장 예상치 0.5% 증가보다 두 배 늘어난 수치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유럽 ​​테크주들은 최고의 성과를 기록하면서 2.2% 상승했다. 글로벌 수요 회복에 대한 낙관론은 비금속, 철광석 가격을 높이면서 관련주들이 주간 최고 기록을 세웠다.


김수아 글로벌이코노믹 해외통신원 suakimm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