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빌 게이츠와 멜린다 게이츠, 결혼 27년 만에 이혼…"재단 운영은 지속"

공유
0

빌 게이츠와 멜린다 게이츠, 결혼 27년 만에 이혼…"재단 운영은 지속"

center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이자 전 CEO인 빌 게이츠가 아내 멜린다 게이츠와 결혼 27년 만에 이혼한다. 사진=CNBC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이자 전 최고경영자(CEO)인 빌 게이츠가 트위터를 통해 아내 멜린다 게이츠와 결혼 27년 만에 이혼한다고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구체적인 내용은 아직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팩트셋에 따르면 빌 게이츠는 마이크로소프트 주식 1.37%를 소유하고 있으며 이는 260억 달러 이상의 가치다. 이 커플은 워런 버핏과 함께 재산의 절반 이상을 기부하는 기부 서약의 창시자였다.

작년에 빌 게이츠는 코로나19가 세계적으로 유행하면서 마이크로소프트 이사회에서 물러났다. 그는 멜린다 게이츠와 함께 비영리 단체인 빌 앤 멜린다 게이츠 재단에 더 많은 시간을 보내기 시작했다. 두 사람은 2000년 출범한 재단의 공동의장과 수탁자이다.
빌 게이츠는 2019년 블로그에 올린 글에서 "우리 부부는 자선사업에 대한 약속을 지키고 이를 확대하기 위해 200억 달러 상당의 마이크로소프트 주식을 재단으로 옮기기로 결정했다"고 썼다. 세금 신고서에 따르면 현재 재단은 510억 달러 이상의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

그러나 빌 게이츠 부부는 자선 단체 '빌앤드멀린다 게이츠 재단'은 앞으로도 지속한다고 설명했다.

빌과 멜린다 게이츠는 마이크로소프트에서 만났다. 그녀는 마이크로소프트에서 마케팅 매니저 역할을 담당했었다. 두 사람은 1994년 하와이에서 결혼했다.

이는 제프 베조스 아마존 CEO가 부인 맥켄지와 이혼을 선언한 지 2년 만이다. 빌 게이츠와 제프 베조스는 세계 억만장자 부호 중 한 명이고, 아마존과 마이크로소프트는 클라우드 컴퓨팅 사업에서 경쟁한다.


조민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s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