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통 큰' 혜택 주는 면세업계…항공권 공짜로, 럭키박스 행운도

공유
0

'통 큰' 혜택 주는 면세업계…항공권 공짜로, 럭키박스 행운도

신라면세점, 일정 금액 이상 구매할 경우 국제 관광 비행 티켓 무상 제공
신세계면세점, 서울관광재단 '서울 알리기' 활동에 동참…관광 자원 홍보

center
신라면세점은 제주항공, 하나카드와 협업해 무착륙 국제 관광 비행 프로모션을 선보인다. 사진=신라면세점
면세 쇼핑을 원하는 고객들과 이색 상품을 찾는 상춘객들의 수요가 높아지고, 무착륙 국제 관광 비행의 노선도 확대됨에 따라 면세업계도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며 기지개를 켜고 있다.

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신라면세점은 ‘제주항공’·‘하나카드’와 협력해 두 편의 무착륙 관광 비행 전세기를 띄우며, 임시 휴업 중인 김포공항점 매장을 다시 열어 고객들을 맞이한다.

먼저 서울점의 경우, 일정 금액 이상 구매고객에게 5월 신규 취항하는 김포-김포 무착륙 관광 비행 티켓을 증정하는 행사를 개최한다.

서울점에서 하나카드로 당일 550달러(한화 약 61만 원) 이상 구매한 고객 선착순 228명은 제주항공 5월 23일과 30일 전세기 무착륙 국제 관광 비행 티켓을 받을 수 있다. 김포공항에서 출발해 부산과 대마도 상공을 돌아 다시 김포로 돌아오는 항공편으로, 비행은 총 2시간 5분 동안 이뤄진다.

또 서울점은 무착륙 국제 관광 비행 고객들을 위해 최대 80%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는 화장품, 향수, 패션, 선글라스, 시계 품목의 총 142여 개의 브랜드가 참여하고 오는 말일까지 벌어진다.

김포공항점은 주류·담배, 건강기능식품 등 일부 매장을 비행시간에 맞춰 열고 운영한다. 주류·담배 매장 이용하는 무착륙 국제 관광 비행 고객을 대상으로 최대 50%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center
신세계면세점은 서울관광재단과 함께 서울을 홍보하는 데 힘을 모은다. 사진=신세계면세점


신세계면세점은 서울관광재단과 협업해 서울 관광 팁을 알리는 랜선 홍보에 나선다.

올해 55개국 130명의 서울메이트(서울관광재단이 운영하는 ‘외국인 서울관광 홍보단’)가 소셜미디어로 국내‧외에 서울을 홍보하는데, 이들은 5월 중 신세계면세점을 방문해 ‘가정의 달 맞이 선물 고르기’ 미션을 수행한다.

해당 미션은 명동점에서 파는 제품 중 가족 또는 친구에게 주고 싶은 선물을 골라 개인 SNS에 소개하는 방식으로 전개된다.

신세계면세점은 미션에 참여하는 서울메이트에 블루투스 마이크, 스마트폰 짐벌, 디스커버 서울패스, 신세계면세점 에코백 등 무작위로 구성된 럭키박스를 제공한다.

또 신세계면세점은 명동점 미디어파사드에 서울관광 공식 유튜브 채널인 ‘비짓서울(Visit Seoul) TV’가 만든 서울 홍보영상 ‘필 더 임팩트 오브 서울’을 틀어 관광 시장의 활성화를 독려할 예정이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해외여행이 어려운 상황이나, 국내 관광 자원을 꾸준히 홍보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본다”면서 “서울을 관광‧식도락‧쇼핑 등 다양한 관점에서 소개하는 데 다방면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